기사 (전체 21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Column] 하늘 길, 하늘의 자유
항공기도 날아가는 길이 있다.항공기가 하늘 위에서 통행하는 길을 ‘항로(航路)’ 또는 ‘항공로(航空路, airway)’라 하는데, 이는 항공기가 운항하기에 적합한 하늘 위 공중의 통로를 의미한다. 지상에 자동차가 다니는 차도, 사람들이 다니는 인도 등...
월간CEO 편집국  2017-07-10
[Column] 4차 산업혁명, To be or Not to be?
얼마 전 인상 깊게 읽은 기사가 기억에 남아서 함께 이야기 나누고자 합니다. 「알파고 바둑계를 평정하고 홀연히 은퇴를 선언하다」 그 기사의 횡간에는 아마도 이런 메시지가 숨겨져 있는 것 같습니다. 「알파고 드디어 모든 영역에 도전장을 던지다!」 CEO...
월간CEO 편집국  2017-07-10
[Column]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
문재인 대통령 취임 후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에 속도를 내고있다. , , 및 등도 김상조 공정위원장과 장하성 정책실장(이른바 김장라인)이 취임하면서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주식시장에서도 경제민주화의 테마로서 지주회사 및 주요그룹의 대표종목들이 ...
월간CEO 편집국  2017-07-10
[Column] 천년기업의 사장이 가져야 할 기업가정신
미국의 경제학자 슘페터(Joseph Alois Schumpeter)는 “이윤 추구를 위해 새로운 방식으로 새로운 상품을 개발하는 기술 혁신을 통해 '창조적 파괴'(creative destruction)에 앞장서는 기업가의 노력이나 의욕을...
월간CEO 편집국  2017-07-10
[Column] 좋은 브랜드 네임을 개발하라.
브랜드 마케팅에서 좋은 브랜드 네임을 개발한다는 것은 좋은 제품이나 서비스를 만드는 것 이상으로 중요하다.아무리 좋은 제품과 서비스를 가지고 있다 하더라도 그 제품과 서비스를 상징하는 브랜드 네임이 원하는 의미나 이미지로 소비자에게 다가가지 않는다면 ...
월간CEO 편집국  2017-07-10
[Column] TV, 영화 속의 여행지
2017년 초 tvN 드라마 ‘도깨비’의 열풍은 대단했다. 도깨비 설화를 모티브로 도깨비, 도깨비와 사랑에 빠진 소녀, 저승사자 등의 캐릭터와 함께 전생과 환생, 업보 등의 한국 고유 정서와 현대극과 사극을 오가는 판타지적 요소를 포함한 도깨비는 최종...
월간CEO 편집국  2017-06-02
[Column] 매출액 신고를 누락하면 조세포탈로 처벌 받을까?
A씨는 의류 도매업체를 운영하면서 세법에 어두운 나머지 매출액의 신고를 일부 누락하게 되었다. 이 경우 A씨는 조세범 처벌법 상 조세포탈로 처벌을 받게 될까?조세범 처벌법 제3조 제1항은 사기나 그 밖의 부정한 행위로써 조세를 포탈하거나 조세의 환급·...
월간CEO 편집국  2017-06-02
[Column] 퍼스트펭귄의 Do it now~!
저는 터닝포인트란 말을 참 좋아합니다. 비록 현재의 삶은 고단하고 힘들다 하더라도 언젠가 멋진 반전 드라마를 꿈꿀 수 있기 때문입니다. 우리 인생에 이런 전환점이 있다는 건 한편으로 다행스럽고 위로가 됩니다.그렇다면 터닝포인트를 갖기 위해 좋은 때는 ...
월간CEO 편집국  2017-06-02
[Column] 중소기업의 주식 보통주와 종류주식
최근 비상장사에서도 과거와 달리 M&A, 분할, 투자유치, CB/BW발행, 불균등 증·감자 등 여러가지 자본거래를 통한 기업경영의 효율화, 지배구조 개선, 절세 등을 도모하는 사례가 많아지고 있다.그런 필요성에 따라 보통주와 구분되는 종류주식을 발행하...
월간CEO 편집국  2017-06-02
[Column] 문재인 정부의 조세정책 살펴보기
지난 5월 9일 탄핵으로 인한 초유의 장미 대선에서 문재인 후보가 경쟁자들을 큰 표 차이로 누르고 압승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취임 당일부터 일하는 대통령, 약속했던 공약을 직접 챙긴다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이번 호에서는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집 에 드...
월간CEO 편집국  2017-06-02
[Column] 분노의 힘! ‘옳은 분노’를 허(許)하라.
공자가 분노했다. 그의 십철(十哲:10대 제자)중 한 사람인 염구(冉求)는 정치에 뛰어난 능력을 갖추고 있었다. 공자는 노(魯)나라의 실권자였던 계강자에게 그를 추천했다. 그런데 계씨의 가신이 된 후 염구는 공자의 가르침을 저버렸고 권력과...
월간CEO 편집국  2017-06-02
[Column] 브랜드의 시작과 끝은 경쟁 브랜드와의 차별화다.
브랜드 구성 요소 중 보여지는 시각적 요소는 물론 제품의 품질, 가치, 철학 같은 보여지지 않는 것도 경쟁 브랜드와 확실하게 차별화 시켜야 한다.그리고 소비자의 인식 속에 브랜드 만의 고유하고 차별화된 이미지를 확고하게 자리잡게 하는 것이다.위의 사진...
월간CEO 편집국  2017-06-02
[Column] 사장의 태도가 기업문화를 만든다
사장의 태도는 기업문화 형성에 절대적인 영향을 준다. 기업문화란 기업이 갖는 독자적인 경영 이념이나 행동의 규범 혹은 기업 등의 조직구성원의 공유된 가치(Shared Value), 신념체계(Belief), 행동규범(Norm), 방식(style), 태도...
월간CEO 편집국  2017-06-02
[Column] 전동휠을 보도에서 타다가 사고가 나면 어떻게 될까
몇 년 전 필자가 별 생각없이 보도(인도)를 걷고 있는데 느닷없이 필자 뒤에서 자전거를 타고 오던 사람이 넘어졌다. 일단 그를 일으켜 준 후 무슨 일인지 물었더니 필자를 피하다가 넘어졌다면서 오히려 화를 내며 오던 보도로 그대로 자전거를 타고 갔다.저...
월간CEO 편집국  2017-05-08
[Column] 임원퇴직금 호봉제로 다시 전환?
몇 년 전, 그러니까 2015년 말까지 임원퇴직금 중간정산을 하기위해 연봉제로 전환 한 기업이 많았다. 그럼, 왜 연봉제로 갔으면 됐지 번거롭게 또 호봉제로 전환을 해야 할까? 첫 번째 이유는 바로 절세가 가능하기 때문이다. 공자도 가정맹어호(苛政猛於...
월간CEO 편집국  2017-05-08
[Column] 기내 어메너티(Amenity)
쾌적함, 기분이 좋음, 거주성(habitability) 이라는 의미를 가진 ‘어메니티(amenity)’는 1980년대 후반 심신의 쾌적함이나 이상적인 환경을 추구하는 경향에서 부상된 말로 주로 건축, 인테리어 및 패션 등의 분야에서는 이미 널리 쓰이는...
월간CEO 편집국  2017-05-08
[Column] 감각, 감성, 감수성 그리고 감정
요즘 서점가에 뜨고 있는 단어가 있다. 감정이다. 감정노동, 감정코칭, 감정수업을 비롯해서 감정의 온도, 감정의 법칙, 감정 정리의 힘, 감정연습에 이어 감정청소까지.... 감정(感情)을 감정(鑑定)해야 할 판이다.그 옛날 유머책에서 읽었던 일화가 생...
월간CEO 편집국  2017-05-08
[Column] 100% 브랜드 성공전략 4 전략적 브랜드 체계를 구축하라.
독자들께서는 알레르망(Allerman)이 어느 회사의 브랜드인지 알고 계시는지요?대부분 알레르망은 알고 있지만 알레르망을 만드는 회사가 ㈜이덕아이엔씨라는 것은 몰랐을 것이다.반대로 대한민국 밥솥의 대명사이며 중국 관광객의 관광 필수품인 쿠쿠의 회사는 ...
월간CEO 편집국  2017-05-08
[Column] 당신에게는 아직 후반전이 있습니다
인생을 스포츠 경기에 비유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만일 축구 경기라면 전반전과 후반전이 있다는 의미겠지요. CEO여러분은 지금 어느 경기를 뛰고 계신가요?전반전에 많은 골을 넣고 승리의 세레모니를 하고 계신가요? 아니면 전반전의 쓰디쓴 패배로 낙심하여...
월간CEO 편집국  2017-05-08
[Column] 회계투명성, 이제 정말 이뤄질까?
지난 4월 18일 금융위원회는 ‘회계투명성 및 신뢰성 제고를 위한 종합대책’을 최종확정해서 발표하였다. 대우조선해양 분식회계로 국내 2위의 Deloitte 안진회계법인이 영업정지 1년의 징계를 받았고,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헬스케어 등 바이오업계의...
월간CEO 편집국  2017-05-08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시이오코리아 <월간 CEO> 서울 중구 동호로7길 17 임마누엘빌딩 701호(우 100-840)  |  발행인·편집인 : 신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용섭
문의전화 Tel 02-2233-1025  |  Fax 02-2233-7025
Copyright © 2018 월간CE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