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6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CEO ISSUE] 최고의 기술력을 갖춘 자랑스러운 회사 만들자
삼성SDI가 창립 47주년을 맞아 기념식과 함께 창립기념 원봉사대축제, 임직원 슬로건 공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삼성SDI는 지난 30일, 경기도 수원 전자소재연구단지에서 전영현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2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삼성SDI ...
박철희 기자  2017-07-10
[CEO ISSUE] 세계 명품핸드백을 지휘하는 히든 마에스트로 박은관 시몬느 회장
한국에서 세계적 명품 브랜드 나올 때가 됐다.0914(Gonguilsa)38년 박은관 경력, 380명의 지혜와 경험을 합치면 5,800년이 된다.그것은 현재 이태리나 프랑스에도 없는 시간이다.우리는 5,800년의 연륜으로 18만 개의 핸드백 패턴과 아...
월간CEO 편집국  2017-07-10
[CEO ISSUE] 개항 16주년 맞은 인천공항 초심으로 ‘제 2의 개항’ 준비!
올 하반기 제2여객터미널 완공으로 ‘제 2의 개항’을 앞두고 있는 인천국제공항이 지난 3월29일 개항 16돌을 맞았다.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정일영)는 이날 오전 11시 인천국제공항공사 대강당에서 개항 16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공사 전임...
고훈곤 국장  2017-05-08
[CEO ISSUE] 상위 0.5%만을 위한 명품 골프용품 ‘람다’
4년 전 클래식 스타일의 명품골프화를 국내에 처음 알린 람다골프(대표이사 차재원)가 골프용품으로 그 영역을 확대하며 상위 0.5%만을 위한 명품 ‘람다 골프용품’을 스포머스와 제휴하여 제조, 판매하며, 지금까지 골프클럽 브랜드 용품에 익숙한 국내 골퍼...
고훈곤 국장  2017-05-08
[CEO ISSUE] 「2017 롯데 HR 포럼」사람 가치 중시한 인재 육성 강조
신동빈 회장 “변화하는 산업 환경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최첨단 기술개발도 필요하지만, 무엇보다 사람 가치를 중시한 인재육성이 더욱 중요하다”며 “새로운 롯데그룹의 미래를 이끌어갈 원동력은 우리 임직원들에 달려있다”라고 강조했다. 롯데는 23일 서울 잠실...
정진욱 기자  2017-04-05
[CEO ISSUE] 아시안 뷰티로 세상을 아름답고 건강하게
“아모레퍼시픽은 1945년 창업했지만, 20년 전 다시 태어난 것이나 다름없다.당시 찾아온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부단한 노력이 있었고, 그 결과 현재의 아모레퍼시픽으로 도약할 수 있었다”며, “태평양 너머를 꿈꾼 창업정신을 계승하고, 현재의 여러 위기...
정진욱 기자  2017-04-05
[CEO ISSUE] 거품없는 No.1 직판여행사 ‘노랑풍선’
2001년 설립과 함께 Global travel leader 기업이라는 비전을 향해 나아가고 있는 거품없는 여행사 ‘노랑풍선’은 지속적인 성장세와 매년 경영과제 설정을 통하여 업계에 괄목할 만한 내실경영을 통해 여행업계 대표 기업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
고훈곤 국장  2017-04-05
[CEO ISSUE] 기쁜 우리 음식문화 알리는 전도사 자처
길거리 음식하면 으레 떠오르는 메뉴가 바로 순대, 떡볶이, 튀김이다. 대학교수의 아내로 평범한 삶을 살던 한 여인이 100년 이상을 대표하는 식당을 꿈꾸며 ‘순대’에게 프로포즈 하며 새로운 인생 2막을 시작해 화제가 되고 있다. 전통순대를 표방하며 오...
고훈곤 국장  2017-04-05
[CEO ISSUE] 소비자안심센터 출범으로 글로벌 최고 품질 기업 달성한다
LG생활건강은 기술연구원에서 소비자안심센터 출범식을 열고 소비자 지향의 글로벌 최고 수준의 품질 기업 달성에 나선다.LG생활건강은 소비자안심센터 출범을 통해 원료 및 부자재부터 완제품, 수입품, OEM, ODM 등 전 제품을 대상으로 개발부터 유통단계...
고훈곤 국장  2017-03-14
[CEO ISSUE] 美 LACP 비전 어워드’금상 수상
국민연금공단(이사장 직무대행 이원희)은 세계적 권위의 마케팅 조기관인 미국 LACP*가 주관하는 ‘2015/16 비전어워드’에서 공단의 2016 도 사회책임경영보고서가 금상을 수상했다. 이로써 공단은 ‘2013/14 비전 어워드’에서 『사회책임경영』과...
고훈곤 국장  2017-03-14
[CEO ISSUE] 인도네시아 관광의 새로운 돌파구 찾다
세상에서 가장 많은 섬을 가진 나라 인도네시아의 관광청(서울사무소)을 진두 지휘하게 될 수장으로 남태평양 관광기구, 피지, 사모아, 태즈매니아 관광청 한국대표를 역임한 섬 지역 전문가 박재아 지사장이 임명되었다. 이제까지 부산에만 관광청 사무소가 있었...
고훈곤 국장  2017-03-14
[CEO ISSUE] 유제품 리딩기업으로 자리매김 이상 無
유제품 전문기업 푸르밀(구. 롯데우유, 대표이사 남우식)이 신체 면역력 강화에 도움을 주는 기능성 발효유인 ‘N-1(이하 엔원)’을 출시하며 올 한해 유제품 시장에 회오리를 몰고 올 전망이다. 그동안 V12비타민워터, 비피더스 등으로 우리에게 잘 알려...
고훈곤 국장  2017-03-13
[CEO ISSUE] 인사가 만사다
인사가 만사다. 기업 경영의 핵심은 인재등용이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새해 신입사원과의 대화의 자리를 갖고 SK의 경영철학과 진화 방향 등을 직접 설명하면서 물질과 권력에 중독되지 말고, 절제와 나눔이 있는 ‘행복한 성공’을 하라고 당부했다.최 회...
이재훈 국장  2017-02-01
[CEO ISSUE] 충북 청주에 최첨단 반도체 공장 건설
박성욱 SK하이닉스 부회장이 낸드플래시 수요확대가 예상됨에 따라 이에 대응하기 위해 선제적 투자를 단행한다.박 부회장은 2조 2천억원을 투자해 충북청주에 최첨단 반도체 공장을 건설키로 했다. 신규공장은 2017년 8월 착공을 시작해 2019년 6월에 ...
이재훈 국장  2017-01-04
[CEO ISSUE] 2017년 2,000억시대 열어간다
가드레일 제조· 시공 및 도로 안전시설 전문 기업인 (주)신도산업(회장 황용순)이 창사 30주년을 맞아 기업이미지(CI)를 변경했다.신도산업은 2017년 변화와 혁신의 원년으로 삼아 공격경영 모드로 분체도장, 가드레일 등 신기술을 통해 매출 2,000...
이재훈 국장  2017-01-02
[CEO ISSUE] 보츠와나서 5억6,000달러 규모 석탄화력발전 프로젝트 수주
임기문 GS건설 전력부문 대표가 아프리카 내에서도 정치· 경제적으로 안정적인 보츠와나서 5억6,000달러 규모의 석탄화력발전 프로젝트를 수주해 주목받고 있다. 임 대표는 “이번 수주를 통해 GS건설은 해외사업의 돌파구를 마련했으며 중동 중심의 비즈니스...
이재훈 국장  2017-01-02
[CEO ISSUE] 미래 먹거리 찾아 글로벌 행보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미래 먹거리를 찾아 글로벌 행보에 적극 나서고 있다.최 회장은 아랍에미레이트, 사우디 등 중동 주요국 CEO들과 만나 새로운 성장협력 모델을 모색했다. 최태원 회장은 “앞으로 SK는 적극적 글로벌 행보를 통해 수출한국을 견인하는...
이재훈 국장  2016-12-01
[CEO ISSUE] ‘LS T-Fair’에서 R&D 전략과 인재 강조
구자열 LS그룹 회장이 주력 계열사들의 연구개발 보고대회 및 전시회인 ‘LS T-Fair 2016’에서 디지털시대에 대비해R&D 전략과 인재 육성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구 회장은 “올해도 R&D Speed-Up기조를 지속하고 효율성 향상을 위한 다양...
이재훈 국장  2016-11-01
[CEO ISSUE] 혁신 완성위해 치열하게 실천해라 주문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2016년 CEO세미나에서 참석한 SK 전계열사 CEO들에게 “치열하게 혁신하고 실천해야 미래가 있다”면서 “근본적인 혁신의 완성을 위해 계획에 그치지 말고 치열하게 실천해야 한다”고 작심하고 말했다.2016 SK CEO 세미나...
이재훈 국장  2016-11-01
[CEO ISSUE] 국내 식품산업의 거인 잠들다
국내 식품산업을 선두에서 이끌어온 선두주자이자 산증인인 故 함태호 오뚜기 명예회장. 함 회장은 함경도 원산출생으로지난 1969년 오뚜기식품공업(주)을 설립한 후 47년간 (주)오뚜기를 이끌며 국내 식품산업의 발전을 위해 외길인생을 걸어왔다.그는 CEO...
이재훈 국장  2016-11-01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시이오코리아 <월간 CEO> 서울 중구 동호로7길 17 임마누엘빌딩 701호(우 100-840)  |  발행인·편집인 : 신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용섭
문의전화 Tel 02-2233-1025  |  Fax 02-2233-7025
Copyright © 2018 월간CEO. All rights reserved.